大和郡山市ホームページトップに戻る

Yamatokoriyama City
日本語English中文한국어Português
시의 개요시의 개요
トップ > 한국어 > 금붕어성장 일기

금붕어금붕어

금붕어성장 일기

도시 심볼의 하나라고도 말할 수 있는 금붕어
갓 태어남의 금붕어는 빨간 색이 아닐 모양 !?
도대체(일체) 어떻게 성장하는 것일까?

성장에 맞춰서 연못을 바꾸어 중요하게 키웁니다.

그 유명한 금붕어의 도시, 야마토코리야마(大和郡山)는. 현재 100호 가까이의 양식 업자가 금붕어를 기르고, 생산량은 전국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시가지를 벗어나면 녹색을 한 양식 연못이 펄쳐지면, 거기에서 금붕어가 길러지고 있습니다.

금붕어의 산란은 통상, 봄. (산란할수있는)물고기를 사육하고 있는 전용의 양식 연못에 수초를 붙여 두고, 거기에 알을 낳게 합니다. 그러나, 그대로 두면 다른 금붕어가 알을 먹을 수 있으무로, 알이 붙은 수초를 전용 부화장(천수·【타타키】라고 말한다)에 옮깁니다. 알은 빠르면 사흘로부터 일주일간 정도면 부화합니다. 부화한지 얼마 안 된 새끼 물고기는 2, 사흘후면 헤엄쳐 처음, 체장(몸의 크기)는 일주일간으로 1cm 정도가 됩니다. 금붕어의독특한 예쁘장한 빨강이 아니고, 거무스름한 색을 하고 있습니다.

1개월정도면 몸의 색도 흑으로부터 엷은 빨강으로 , 조금씩 조금씩 금붕어답게 변합니다. 크기도 1·5로부터 2cm 정도가. 금붕어에 건강한 상태라고함, 제일(가장) 중요한 것은 금붕어가 좋아하는 물만들기. 매일 이른 아침에 먹이를 주고, 병이 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로 사육합니다.

그리고, 금붕어 떠내는,용품( 화금)이라고함 「소 빨강은, 2, 3cm에 자란 것으로부터 출하합니다. 4월에
태어나서 6월말부터 전국에 출하가 행하여 지고, 여름 시즌중 하루 50만마리 정도 출하함. 출하할 때는, 물이 든 비닐 봉지에 산소를 충분이넣고, 출하합니다 1 한자루에 여름 철은 500마리, 동계는 1000마리 넣고, 골판지 상자로 각지에 보내집니다. 이렇게 해서 금붕어들은, 화려한 무대인 금붕어 떠내기 장소에 등장하는 것입니다.

또, 관상용 금붕어의 임금님과로 말하여지는 황금색,금붕어등의 고급물고기는, 전용 산란장에서 부화를 행하고, 새끼 물고기 때는 (물벼룩)등 동물성 먹이를 주어서 크게 해 갑니다. 그리고 수회.선별을 행하고, 각 품종의 특징이 자주(잘) 나오고 있는 것만 남겨 갑니다.

난금붕어, 새끼 물고기
막태여났,물고기는 태어날때는, 거무스름한 색을 하고 있다.
그러나, 형태는 어딘가 모르게, 난금붕어의 모습있다.
물벼룩을 잡아(금붕어,먹이)
쇼와(昭和)40년(1965年)경까지보여졌지만, 현재는 시내에서도 물벼룩 잡는 모습이 진귀해졌다.
산란의 모양
물 풀에 알을 낳는 금붕어.
다른 금붕어가, 먹을 수 없도록, 알은 전용의 부화장에 옮겨진다.